보도자료

클래시스, 브라질서 Ultraformer MPT∙볼뉴머 홍보 박차

2024-05-14
645

– 현지 의료진 대규모 참석해 시술 노하우 공유

– 브라질 매출 연평균 71% 성장…”’볼포머’ 마케팅 강화할 것”


[2024. 05. 13] 글로벌 메디컬 에스테틱 전문 기업 ㈜클래시스(214150, 대표이사 백승한)가 브라질에서 볼뉴머와 Ultraformer MPT(국내명 슈링크 유니버스)를 홍보해, 현장의 큰 호응을 받았다고 13일 밝혔다.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열린 의료진 대상 심포지엄 ‘마스터마인드 2024(masterminds 2024)’에는 현지 병의원 관계자들 900명 이상이 참석하며 행사장을 가득 채웠다. 클래시스는 자사의 비침습 모노폴라 고주파(RF) 장비인 볼뉴머 출시를 알리며, 비침습 집속초음파(HIFU) 장비인 Ultraformer MPT(국내명 슈링크 유니버스)의 최신 임상 결과도 공유했다.


특히, 이번 행사에서는 Ultraformer MPT와 볼뉴머를 함께 사용하는 ‘볼포머(Volformer, Volnewmer + Ultraformer)’ 전략에 대한 강의가 진행돼 참석자들의 관심을 모았다. 행사 이후 연계된 세계 미용성형학회 ‘임카스 아메리카(IMCAS Americas)’에서도 회사는 볼뉴머 시연 등 관련 워크숍을 진행해, 클래시스 부스를 방문한 많은 참가자가 볼뉴머에 대한 질의를 이어갔다. 


행사에 참여한 백승한 클래시스 대표이사는 “하루 종일 이어진 30여 개의 클래시스 제품 관련 강의에 대해 현지 의사들이 관심을 가지고 열정적으로 참석했다. 브라질 상파울루 지역에는 클래시스 제품을 교육받을 수 있는 전문 센터가 갖춰져 있으며, 이달에는 브라질을 대표하는 주요 의료진(KOL) 12명이 한국을 방문해 클래시스 본사에서 직접 트레이닝을 받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클래시스는 통증과 부작용을 줄이고, 가격과 효과에 대한 신뢰도를 향상할 수 있는 혁신 제품을 통해 진출한 지역의 시장 규모를 더 빠르게 키워왔다”며 “볼뉴머도 브라질을 비롯한 주요 지역에서 새로운 시장을 열어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브라질은 클래시스의 주요 시장으로 높은 매출 성장세를 이어오고 있다. 브라질에서의 작년 연간 매출액은 457억원으로 지난 2020년 92억원에서 연평균 71% 증가했고, 작년 말 기준 Ultraformer (국내명 슈링크) 시리즈의 누적 판매 대수는 3000대를 돌파하며 관련 소모품 매출액도 꾸준히 늘었다. 회사 측에 따르면 올해 1분기에 브라질에서 소모품 매출이 분기 최대를 달성한 만큼, 올해 Ultraformer MPT의 소모품 판매 호조가 지속되며 성장세가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클래시스 관계자는 “브라질은 피부과 병원과 의사 수, 환자 수에서 국내 대비 큰 규모로 주요 고객층이 빠르게 확대되고 있는 주요 시장”이라며 “이번 행사에 참여한 현지 병의원 관계자 역시 Ultraformer 시리즈에 대한 만족도가 높은 만큼, 클래시스는 볼뉴머에 대한 인지도를 확대하고 콤비 시술인 볼포머 마케팅도 한층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