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클래시스, 2022년 사상 최대 실적…국내 1위 위상을 기반으로 글로벌 시장 확대

2023-02-15
1520

[2023. 02. 15] 클래시스는 지난 2022년 매출과 이익 모두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하며 또 한 번의 연간 최대 실적을 경신했다고 밝혔다.

클래시스의 연결 재무제표 기준 2022년 연간 매출액은 1418억원으로 전년 대비 41% 증가했다. 영업이익은 689억원으로 전년 대비 33% 증가했고, 영업이익률은 48.6%로 고수익을 유지하고 있다. 당기순이익은 지난해 기존 사옥 매각에 따른 영업외수익이 발생하면서 전년 대비 72% 증가한 754억원을 기록했고, 당기순이익률은 53.2% 수준이다.

높은 매출 성장에 가장 큰 공을 기여한 품목은 신제품 슈링크 유니버스다. 2022년 1월 200대 판매라는 미용 의료기기 업계 신기록을 세운 데 이어 1년간 누적판매대수가 1100대를 돌파하며 명실상부 국내 최고 리프팅 자리에 등극했다. 브라질에서는 슈링크 유니버스의 판매 허가를 기대보다 빠르게 획득하며 약 4개월 만에 누적 판매대수 250대를 돌파할 정도로 빠르게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여기에 슈링크 유니버스를 판매 중인 일본, 태국, 인도네시아, 베트남에서도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으며, 올해 호주, 대만, 멕시코 등 남미 지역에 추가로 진출하며, 지역과 시장 모두 확장할 계획이다.

국내에서는 2022년 10월부터 본격적으로 판매중인 볼뉴머도 시장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슈링크를 통해 HIFU 기술의 대중화를 일으킨 만큼, 특허로 무장된 기술과 KOL(Key Opinion Leader)의 학술임상 평가, 그리고 차별화된 앰버서더를 활용한 마케팅 전략으로 RF 기술을 선도할 예정이다.

회사 측에 따르면 2022년 기준 브라질 매출액은 250억원을 넘어서는 등 코로나 시국을 제외하면 매년 약 2배씩 성장하고 있다. 작년에 유저미팅을 재개하며 본격적으로 마케팅을 강화하고 있는 태국은 21년 대비 22년 매출액이 약 250% 넘게 성장하며 일본과 함께 연매출 100억원을 향해 달려가고 있다. 이 외에도 호주, 대만, 인도네시아 등 아시아권과 대만, 스페인, 멕시코 등 유럽과 중남미 지역에서도 꾸준한 성장세가 이어지고 있다.

클래시스의 지속 성장 가능성으로 손꼽히는 소모품 매출도 눈여겨볼만 하다. 슈링크 계열의 카트리지는 연간 3만개 이상 사용될 정도로 전세계 리프팅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국내 소모품 매출은 사상 최대인 분기 70억원을 돌파하며 코로나 이전 수준을 훨씬 넘어섰다.

장비와 소모품 매출 증가와 함께 고수익도 유지되고 있다. 2022년  4분기 영업이익은 194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70% 증가했다. 영업이익률은 48.0%로 전년 동기 대비 3.0%p 상승했다. 클래시스 관계자는 회사 미래 성장 전략을 위한 컨설팅 등 일회성 비용이 발생했으나 매출성장과 함께 안정적으로 고수익을 실현하고 있다 “고 설명했다.

한편 클래시스는 2022년 호실적 발표와 함께 2023년 연간 매출액 전망도 발표했다. 회사 측에서 밝힌 2023년 매출액 전망치는 전년 대비 20% 증가한 1700억원이다. 지난 2년(2021~2022년) 동안 연간 최대 실적을 경신했고, 올해도 견조한 성장을 통해 또 한 번의 최대 실적을 경신할 거란 포부다.

클래시스 관계자는 “슈링크 유니버스의 글로벌 진출 확대와 더불어 신제품 볼뉴머의 본격적인 판매 개시, 누적판매대수 증가에 따른 소모품 판매량 증가 등으로 국내외 모두 성장 흐름을 이어갈 것”이라며 “슈링크 유니버스와 볼뉴머 두 제품의 브랜드 인지도 확산을 위한 마케팅 활동 본격화, 글로벌 진출 확대를 위한 임상 및 연구 확대 등 투자비용이 늘어날 수 있지만, 전년과 비슷한 수준의 수익성을 유지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