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클래시스, 이루다 지분 18% 인수…”전략적 파트너십 구축

2023-09-05
1737

“양사의 전문성 및 강점을 유지하면서 시너지 실현에 집중”

클래시스(대표이사 백승한)가 피부미용 의료기기 전문기업 이루다(대표이사 김용한)의 지분 18%를 인수하는 계약을 맺었다고 4일 발표했다. 금번 계약 체결을 기점으로 양사는 전략적 협업 및 긴밀한 파트너십을 통해 글로벌 영향력을 더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공시에 따르면 클래시스는 이루다 지분 18%(368만918주)를 주당 11,000원에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계약 총액은 약 405억원으로, 전액 클래시스 보유 현금을 활용할 예정이다. 올해 상반기 기준 클래시스가 보유한 현금성자산(단기금융상품 포함)은 1,300억원 이상으로 투자 여력은 충분하다.

백승한 클래시스 대표이사는 “클래시스의 강력한 현금 창출력과 함께 지난해 구사옥을 매각하면서 마련된 현금 등을 기반으로 기술/제품/판매 전 영역에서 시너지가 확대될 수 있는 투자처를 지속적으로 검토해왔다”라면서 “클래시스와 이루다는 각기 다른 제품군, 다른 지역/국가에서 명확한 장점을 보유하고 있으며, 지분 인수 후에는 긴밀한 파트너십을 통해 양사의 강점을 극대화하는 작업에 충실할 계획”이라 설명했다.

또한 회사 측에서는 “이루다는 뛰어난 R&D 역량을 기반으로 고속 성장을 해온 회사로, 이루다의 강점을 유지하고 강화하기 위해서는 이루다의 경영에 바로 참여하기 보다는 의미 있는 지분 확보를 통한 전략적 협업이 더 효과적일 것이라 판단했다”라면서 “이후 상황에 따라 시너지 극대화를 위해 콜옵션 행사를 통한 최대주주가 되는 옵션도 고민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공시에 따르면 클래시스는 금번 지분 인수 계약에 따라, 추가 지분을 인수할 수 있는 콜옵션을 보유하게 된다. 클래시스가 이 권리를 행사할 경우 이루다에 대한 지분율이 36%까지 확대될 수 있다.

한편 클래시스는 대표 제품 슈링크(Ultraformer Ⅲ), 슈링크 유니버스(Ultraformer MPT), 볼뉴머(Volnewmer) 등 HIFU(고강도집속초음파) 및 RF(고주파) 기술을 이용한 미용의료기기를 통해 글로벌 피부 미용 시술 트렌드를 이끌어왔다. 국내뿐만 아니라 브라질, 태국, 러시아, 일본 등을 중심으로 글로벌 미용 의료기기 시장의 성장을 가속화하고 있다.

최근 실적 성장세도 뚜렷하다. 클래시스의 2023년 상반기 매출액은 849억원, 영업이익은 43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25%, 35% 증가했다. 올해도 브라질, 태국, 러시아 등을 중심으로 슈링크 유니버스(Ultraformer MPT) 판매 호조가 이어졌으며 국내 시장에선 유상 소모품 판매량 증가가 지속됐다. 올해 2분기에는 분기 사상 최대 실적을 경신했으며, 올해 하반기에도 슈링크 유니버스의 해외 확장 가속화와 볼뉴머(Volnewmer) 설치 대수 증대 등을 기반으로 국내외 시장에서 모두 높은 성장률이 지속될 전망이다.

한편, 이루다는 기존 제품의 안정적인 수요 증가와 신제품 출시 등으로 꾸준한 성장을 지속하고 있다. 올해 2분기 매출액은 146억원으로 분기 최대 매출을 달성했으며, 상반기 누적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20% 증가한 255억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