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글로벌 강소기업 클래시스, 해외 마케팅 날개달고 훨훨

2021-05-03
273

클래시스가 중소벤처기업부가 지정하는 글로벌 강소기업에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지정기업은 2021년부터 2024년까지 4년 간 해외마케팅, 연구개발, 생산공정 및 품질 등과 관련하여 지원받을 수 있다.

 

클래시스는 미용의료기기 시장의 글로벌 대중화를 선도하기 위해 직접 연구개발 및 생산,판매하고 있다. 대표제품인 슈링크는 국내 대중화를 기반으로 글로벌 트렌드를 형성하며 수출금액도 덩달아 증가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바디 시장을 위해 출시한 알파(CLATUU Alpha), 사이저(Scizer), 울핏(Ulfit) 등 제품 포트폴리오를 확대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클래시스는 전체 매출 중에 한국이 차지하는 비중이 약 45%이며 수출은 55%로 해외 비중이 좀 더 높다. 이 중 브라질의 연간 매출액은 90억원을 넘어서며 한국과 같이 대중화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또한, 일본, 러시아, 호주, 태국, 대만 등 주력국가의 매출 증가 추이도 지켜볼 만 하다. 글로벌 강소기업에게 주어지는 각종 지원혜택을 기반으로 글로벌 마케팅을 강화하며 해외 시장 점유율을 높여나갈 것”이라며 자신감을 나타냈다.

 

한편, 클래시스의 수출금액은 2020년은 419억원으로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전년 대비 매출액이 증가했다. 확진자 수의 증감보다는 클래시스의 기술력으로 구현해 낸 새로운 미용 의료기기에 대한 수요가 본격적으로 증가되고 있는 시점이다.